:: TTacom,NET ::

블로그 이미지
by TTacom.NET
  • 792,484Total hit
  • 2Today hit
  • 6Yesterday hit

'절망'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8.05.14
    나의 영화 :: 꿈꾸던 나의 미래 (4)
  2. 2008.04.18
    웃는다 = 운다 :: 착각 (12)
  3. 2008.03.11
    전세계에 희망을 전하는 희망전도사 '닉 부이치크' (6)


삼양목장

대관령삼양목장 내 영화 '연애소설' 촬영지 :: Photographer :: TTacom ::



:: 연애소설 OST :: 차태현 - 모르나요 ::



어릴적
꿈꾸던 나의 미래는
한편의 아름다운 영화였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다 보니 알게 되었다.
그것은 단지 잘쓰여진 시나리오일 뿐이였다.


그러나 절망하기는 이르다.
나의 영화는..
단지 23분만이 흘렀을 뿐이다.


TRACKBACK 0 AND COMMENT 4
  1. Favicon of http://assa.seevaa.net BlogIcon 아싸걸 2008.05.15 07:22 address edit/delete reply

    어~ 대관령삼양목장.. 꼭 가보고 싶은 곳 중 하나에요~ㅋ
    영화는 길어도 3시간정도지만 우리 인생은 너무나 기니깐~
    우린 더 많은 장르의 다양한 영화를 찍을 수 있지 않을까요?
    매번 영화속 장면처럼 산다면 그 아름다움을 느끼지 못할것 같아요
    가끔이니깐~ 그 소중함도 아름다움도 더 크게 느껴지는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s://www.ttacom.net BlogIcon TTacom.NET 2008.05.16 18:05 신고 address edit/delete

      인생이란 영화의 장르를 정의할수 있을까요?
      그냥 '스펙타클 서스펜스 히어로 코믹 액션 멜로'정도~? ;;;
      너무 어렵군요..^-^;;;

      감독&주인공(나)이 잘 만들어야 겠죠.
      그래야 영화도 멋진거 아니겠어요~?
      아아아~
      조연(주변인)들도 큰 영향을 줄테고~
      역시 운도 한몫하겠죠~?

      생각을 하다보니..
      인생은 정말 영화같네요!
      -_-;;;;;;

  2. Favicon of http://whddlzjq.tistory.com/ BlogIcon 종이컵 2008.05.16 18:52 address edit/delete reply

    저 영화 '연애소설' 굉장히 좋아하는데..

    정말 가보고 싶네요 !!

    • Favicon of http://ttacom.net BlogIcon 따꼼v 2008.05.18 21:56 address edit/delete

      여기서 보면 왜 영화촬영지가 되었는지 알수 있어요.
      그냥 보는것만으로도 영화를 보는듯한 느낌이거든요.
      이런걸 도대체 어떻게 다 찾아서 영화를 만드는지 정말 대단한것 같아요.
      나중에 시간나면 한번 가보세요!
      저는 친구가 여행가자며 데리고 갔었거든요..;;;;;
      힘들긴 했지만요^-^;;;;




'웃는다'는 것은 '운다'는 것과 같다.



1.
전 항상 웃습니다.
기쁠땐 눈물나게 웃고, 슬플땐  미친듯이 웃습니다. 심지어는 아플때도 아픔을 잊기위해 웃습니다.
절 만났던 사람들은 저를보면 '정말 재미있다' 혹은 '정말 특이하다'라고 말을 합니다.


2.
하지만 저는 재미있지도 특이하지도 않습니다.
다만 그렇게 보이려고 노력할 뿐입니다.
가슴속에 커져버린 슬픔, 분노, 절망, 좌절, 우울함 그리고 외로움...
이 모든것을 들키지 않으려고 웃음으로 몸부림칩니다.
저도 왜 이런지 모르겠습니다.
제가 스스로 웃음짓는 저를 만들어 간다고 할까요?
어릴적부터 나에 대해 생각하고 반성하길 좋아하긴 했지만 스스로 웃음을 만들게 될줄이야..


3.
후회가 됩니다.
웃음의 몸부림 말고 제 마음을 솔직히 표현했었으면..
그랬다면 지금의 쓰디쓴 웃음은 없었을 테니까요.


4.
알지 못했습니다.
웃으면 웃을수록 점점더 웃을수 없다는 것을..



사람들은 알지 못합니다.
눈에 보이는것만이 전부가 아니라는 사실을..



이제부터 울어봐야겠습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12
  1. Favicon of http://seevaa.net BlogIcon seevaa 2008.04.18 13:36 address edit/delete reply

    마음이 짠해지네요~
    정말 기뻐서 웃고, 슬플때 우는 따꼼님 모습을 그려봅니다.

    살짝이 미소를 머금을 수 있는 오후되세요~ ^^

    • Favicon of https://www.ttacom.net BlogIcon TTacom.NET 2008.04.19 01:37 신고 address edit/delete

      항상 미소를 머금고 있는지라!
      걱정없습니다.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근데 그 웃음이 향기를 점점 잃어가고 있어요.
      언제부턴지 모르지만...

  2. 꿈꾸는현실주의자 2008.04.19 20:14 address edit/delete reply

    모든 사람들이 눈에 보이는 것만을 보게 되지요,
    아마 따꼼님도 다른사람을 눈에 보이는 것만 보고 단정지을때가 많을껄요..

    자신의 감정표현을 웃음과 울음 두가지로 표현하는건 좋지않다고 봅니다.
    울지 마시고.. 자신의 감정에 따라 여러가지 표현을 사용해 보세요.. 하하

    근데 왜 제홈피엔 댓글도 안남기시공.....ㅠ

    • Favicon of http://ttacom.net BlogIcon 따꼼v 2008.04.20 12:32 address edit/delete

      눈에 보이는 것만 믿으려 하진 않습니다.
      마음으로 보려고 항상 노력하죠.
      물론 언제나 그렇지는 못하겠지만요.

      그리고 모든 감정표현을 웃음과 울음 두가지로 하려는건 아닙니다.
      그냥 울고 싶을때 울고 싶거든요.
      지금이 그렇기도 하구요..

      블로그는 가봤습니다.
      들어갔는데 글은 못남기겠더군요.
      왜그런지.....

  3. 꿈꾸는현실주의자 2008.04.20 22:03 address edit/delete reply

    1. 슬퍼서
    2.웃겨서
    3.당황스러워서
    4.짜증나서
    5.답답해서
    6.어이없어서
    7.귀찮아서
    8.할말없어서
    9.볼게없어서
    10.이유 모름

    어떤거삼? ㅋ

    • Favicon of https://www.ttacom.net BlogIcon TTacom.NET 2008.04.21 22:52 신고 address edit/delete

      1,2,3,4,5,6 해서 8..

      그리고
      10


      그렇다면 꿈꾸는현실주의자님은 왜 들어오셨는지?

  4. 꿈꾸는현실주의자 2008.04.22 23:51 address edit/delete reply

    왜 말을 바꾸세요 ?
    그렇군요.. 예상치 못한 예외반응에 아주 아주 다음에 들를께요 ^^
    아주아주 다음에 왜 들어왔는지도 알려주공 ㅋ
    블로그 번창하십숑 ㅋㅋ

    • Favicon of https://www.ttacom.net BlogIcon TTacom.NET 2008.04.23 01:25 신고 address edit/delete

      말을 바꾸다니요?
      그리고 예상치 못한 반응?

      하나도 모르겠다.

  5. Favicon of http://whddlzjq.tistory.com/ BlogIcon 종이컵 2008.04.24 16:32 address edit/delete reply

    음.. 그래도 웃는게 좋아요 ^^

    전 예전에 배실배실 웃고 다녔더니 ㅡ
    생각없이 사는것같다는 말을 들었어요..;

    • Favicon of https://www.ttacom.net BlogIcon TTacom.NET 2008.04.26 15:26 신고 address edit/delete

      저도 그런 얘기를 많이 들었어요..ㅎ
      그래서 한동안 이미지를 바꿔볼까 하고 과묵하게 지내본적이 있지만...
      역시나 잘 안되더군요.
      과묵해 진다고 조용히 하다보니 제 스스로가 우울해 지더라구요.

      역시 사람은 밝게 사는게 좋은것 같습니다.^-^//

  6. 쌤~~ 2008.05.07 01:08 address edit/delete reply

    봉아~~
    쌤이당 ㅋㅋㅋ
    짜슥 ....
    난 너만보면 눈물이 나 ㅠㅠㅠ

    • Favicon of https://www.ttacom.net BlogIcon TTacom.NET 2008.05.08 03:09 신고 address edit/delete

      쌤!!!
      제가 이렇게 된게 다 누구때문인데요..ㅎ

      글고 맨날 왜 나만보면 눈물난다그래요?
      -_-;;;;
      이유를 즉각 말하시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세계에 희망을 전하는 희망전도사 '닉 부이치크'





 오늘 점심을 먹다 우연히 본 TV에서 저는 눈을 땔수 없었습니다. MBC TV 'W'에서 선천적 장애로 인하여 팔과 다리가 없는 '닉 부이치크'에 관한 이야기가 소개되었기 때문입니다. 위의 영상은 제가 보았던 'W'의 내용입니다.


 '닉 부이치크'는 선천적으로 팔과 다리가 없는 상태로 태어났습니다. 8살이 되었을때 그는 삶과 죽음에 관하여 진지하게 생각을 했다고 합니다. 장애를 가진것때문에 희망이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그는 현재 25살의 건장한 청년입니다. 아니 보통의 청년들보다 더 멋진 인생을 살고 있습니다. 그는 취미로 수영, 축구, 골프를 즐기며 전세계를 돌아다니며 희망의 메세지를 전하는 희망전도를 하고 있습니다.

 제가 잊을수 없었던 것은 그의 강연이였습니다. 학생들에게 자신의 경험을 토대로 희망을 전하는 내용이였습니다. 자신의 몸을 던져 바닥에 누운채로 팔과 다리가 없는 상태로 일어난다는 희망을 가질수 있겠느냐는 물음을 던집니다. 백번을 실패해도 일어서는걸 포기한다면 그걸로 모든것은 끝이지만, 실패해도 다시 시도하고 또 다시 시도한다면 그것은 끝이 아니라고 말합니다. 그리고는 바닥에 머리를 댄채로 힘겹게 일어섭니다. 그의 연설을 들은 모든 사람들은 희망에 대해서 다시금 생각하게 되었고 그의 열성적인 강연에 눈물을 흘렸습니다. 물론 저도 예외를 아니였습니다.

 또한 그의 연설을 듣는동안 저 스스로에게 부끄러움을 느꼈습니다. 그는 팔과 다리가 없는 상태로 대학생활이여 취미생활은 스포츠, 그리고 다른사람들에게 희망을 전하는 전도까지 많은 일들을 하고 있지만, 저는 팔도 다리도 모두 있지만 다리가 조금 불편하다는 이유만으로 남에게 의존하고 있다는 것을 느꼈기 때문입니다. 저도 항상 희망적으로 생각하고 행동하지만 '닉 부이치크'에 비하면 '새발의 피'에 불과하다는 것을 느끼고 앞으로 더욱더 밝고 희망적으로 살아가야 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장애는 불편하다. 그러나 불행하지는 않다'는 헬렌켈러의 명언이 있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렇게 생각합니다. '장애는 아무것도 아니다. 남과 다른방식으로 살아가는것 뿐이다.'라고 말입니다.


 장애를 가진 사람들이건 아니건 그것은 상관이 없습니다. 자신에게 희망이 있다는 것을 항상 생각하고 행복하게 인생을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항상 행복한 날들만 가득하길 빌겠습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6
  1. Favicon of https://astraydeviance.tistory.com BlogIcon Das° 2008.03.13 00:28 신고 address edit/delete reply

    ㅎㅎ 저도 본 기억이 나네요~~

    그는 TV를 키든 밥을 먹든, 옷을 입던간에 입을 사용하죠..

    그에게는 힘들지만 당연한 일이고,,

    그 시각 그를 바라보는 사람은 불쌍하다고도 느끼겠지만 '신기해다' 라는 사람도 많죠~~

    그 시각, 앞으로는 나아 지겠죠??

    • Favicon of https://www.ttacom.net BlogIcon TTacom.NET 2008.03.13 01:33 신고 address edit/delete

      단지 시각의 차이일뿐입니다.
      '불쌍하다. 신기하다. 뭘까? 우와! ...등등..'
      하지만 당사자들에겐 그저 평범한 일상일 뿐이죠.
      자신의 입장에서 바라보는것이 아닌 그 사람의 입장에서 바라볼수 있는 시각이 필요합니다.

      유명대학을 보내기위해 조기교육을 일삼는 이때..
      어릴때부터 올바른 인성을 가질수 있도록 도와주는 조기교육을 하는건 어떨까요? ^-^//

  2. Favicon of http://blog.daum.net/qwsde12 BlogIcon 핑키 2008.03.17 14:51 address edit/delete reply

    자신에게 주어진 삶을 최선을 다해사는 모습이
    가장 아름다운 삶이니만큼..
    어려운상황을 극복하고 사는모습이 좋아여

    • Favicon of http://ttacom.net BlogIcon 따꼼v 2008.03.18 00:59 address edit/delete

      저는 정말 닉을 존경합니다.
      항상 노력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거든요.
      저도 최선을 다해서 살아야죠.
      그게 저의 바램입니다.^-^//

  3. assa 2008.03.17 23:41 address edit/delete reply

    몸이 멀쩡한데도 가만이있기엔 인생이 심심하죠.ㅎㅎ

    • Favicon of http://ttacom.net BlogIcon 따꼼v 2008.03.18 01:00 address edit/delete

      assa님도 최선을 다해보세요.
      이세상에 못할것은 없답니다.
      다만 노력이 부족할 뿐이죠!





ARTICLE CATEGORY

행복한 세상v (161)
TTacom (73)
Society (4)
Rehabilitation (20)
Culture (31)
Knowledge (23)

CALENDAR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